기사검색
 
뉴스 한인소식 문화 TV-뉴스포인트 생활 정보 커뮤니티 한인 디렉토리 업체정보 live 방송 발행인 칼럼

2017.12.11 (월)
이민/법률/시민권/여권
보험/금융
부동산
비지니스
의료/복지
교육/문화
청소년문제
가정문제
선거/투표(한국)
> 전문가 상담 > 이민/법률/시민권/여권
2017년 03월 31일 (금) 09:34
보이스 피싱 관련 주의

보도자료(17-4) 보이스 피싱 관련 보도자료

보도자료(17-4) 보이스 피싱 관련 보도자료
2017.3.30
제17-4호

최근 뉴욕 및 LA 소재 대학교에 유학 중인 한인 유학생 부모에게 전화하여 자녀를 납치하였으니 현금을 즉시 송금하라는 보이스 피싱 피해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바 아래 사례를 참고하여 한인 유학생 및 고국에 있는 부모가 범죄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홍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아 래 -

사례1) 
맨해튼 소재 미술대학 3학년에 재학중인 자녀를 둔 서울에 거주중인 박씨는 자신의 딸을 납치하였으니 현금을 지정된 계좌에 송금하라는 협박 전화를 받음. 수차례 딸과 연락을 시도하였으나 연락이 되지 않아 영사콜센터에 신고.
다행히 2시간여만에 딸과 카톡으로 연락이 되어 종결(딸은 기숙사에서 취침중이었음)

사례2)
ㅇ 맨해튼 소재 명문대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자녀를 둔 한국의 배모 여사는 3.23.(목) 12:00(한국시간, 뉴욕시간 오전 1시) 자신의 딸이 서울로 전화를 걸어 다급한 목소리로 “엄마! 무서워!” 라는 비명을 외치고, 이어 거친 목소리의 남성이 딸을 납치하고 있으니 당장 2만불을 지정된 계좌로 송금하라는 요구를 받음. 이들은 경찰이나 주변에 이를 알리면 딸을 가만두지 않겠다고 협박하기도 하였다 함. 

ㅇ 이에 놀란 배여사는 맨해튼에 있는 딸에게 카톡 및 보이스톡으로 수차례 연락하였으나 연결이 되지 않자 납치라고 생각하고 협박범의 요구에 따라 경찰에 연락하지 않고 2만불을 준비함. 

ㅇ 사기범들은 지정된 금융기관에 100만원 이하로 나누어 입금을 하라고 지시하고, 배여사는 95만원씩 지정된 계좌로 송금을 시작하였으나 5번째부터는 송금 정지가 되어 더 이상 송금을 하지 못함. 사기범들은 다른 계좌를 알려주겠다며 시간을 끌다가 계좌가 없어 더 이상 송금을 받을 수 없다고 전하면서 딸은 해치지 않고 돌려보내겠다며 전화를 끊음.

ㅇ 배여사 부부는 딸에게 계속 연락하였으나 연락이 되지 않자, 18:40(한국시간, 뉴욕시간 오전 7시40분) 주뉴욕총영사관 당직자에게 연락하여 협조를 요청함. 총영사관에서는 딸과 수차례 연락을 시도한 후, 딸과 연락이 되어 무사한 것을 확인하고 19:40(한국시간, 뉴욕시간 오전 8시40분) 서울의 배여사 부부에게 연락을 해주었음. 학생은 자신의 아파트에서 막 자고 일어난 상태였음.

(사례분석)
ㅇ 상기 사건들은 미국과 한국의 시차를 이용하여 한국에서 미국에 확인 전화를 하여도 취침 중인 자녀가 새벽에 전화를 받을 수 없음을 이용하여 보이스 피싱을 시도하였으며, 사례 2)는 자녀의 안위를 걱정한 부모가 경찰에 연락하지 않고 일부 금액을 사기범들에게 송금하여 피해를 본 사례임.

ㅇ 보이스피싱이 의심되는 전화가 오면 즉시 경찰에 신고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유사시에 대비하여 유학중인 자녀들의 연락처는 물론 친구 등의 연락처도 사전에 확보하는 것이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임.

ㅇ 아울러 최근에는 카톡이나 보이스톡으로만 유학중인 자녀와 통화를 하여 자녀들의 전화번호를 알지 못하고 있는 경우도 있는바, 자녀들의 전화번호도 꼭 알아두어야 함. 
사례3) 3월20일 LA에서 유학중인 딸을 두고 있는 서울 거주 A씨에게 ‘딸을 납치했으니 돈을 송금하라“고 협박하는 전화가 걸려옴. 이어 잠시후 젊은 여성이 ’아빠, 나쁜 사람들이 안 보내준다”라고 울먹이는 목소리가 들려 A씨는 즉시 딸에게 전화를 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자 경찰서와 외교부 영사콜센터에 딸의 신변 확인을 요청했고 다행히 2시간여만에 딸과 연락이 닿음

2. 보이스 피싱 대처방안
ㅇ 자녀납치 보이스 피싱에 사전 대비
- 평소 친구, 기숙사, 선생님, 교회, 인척 등의 다수 연락처를 확보
ㅇ 금융정보거래는 일절 응대하지 말 것
ㅇ 현금지급기로 유인하면 100% 보이스 피싱
ㅇ 개인 및 금융거래정보를 미리 알고 접근해도 내용의 진위를 확인
ㅇ 피해를 당한 경우 신속히 지급정지 요청
ㅇ 유출된 금융거래 정보는 즉시 폐기
ㅇ 예금통장 및 현금카드 양도 금지
ㅇ 발신전화번호는 조작이 가능함에 유의
ㅇ 금융회사 등의 정확한 홈페이지 여부 확인 필요

3. 연락처(한국)
ㅇ 지급신고/피해신고 : 112(경찰청)
ㅇ 피싱 사이트 신고 : 118(인터넷 진흥원)
ㅇ 피해상담 및 환급 : 1332(금융감독원)
ㅇ 주시카고총영사관 : 312-822-9485 끝


 

제목 조회수 작성일
선천적 복수국적 전종준 변호사 
1047 2017-11-17 21:48:20
DACA를 폐지 
841 2017-10-28 22:58:50
리얼 아이디 액트란? 
2386 2017-09-02 20:24:14
미시간 고속도로 속도제한 올렸다. 
4487 2017-05-06 20:32:49
미시간주 모든 경찰 유령작전 (Operation Ghostrider) 시행 
4591 2017-04-29 12:11:23
보이스 피싱 관련 주의 
4145 2017-03-31 09:34:42
증명사진 없어도 재외공관서 전자여권 신청 가능 
4157 2016-12-30 03:09:33
미시간대학교 한인 307명, ‘박근혜 대통령 하야 촉구’ 시국선언 
5411 2016-11-28 10:47:34
재외동포가 한국에서 일하다 다치면? 
4180 2016-03-15 10:03:44
영사·민원업무 처리현황  
3967 2016-01-09 09:37:07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커뮤니티
구인 구직 쟙(JOB)
사고 팔기
자유 게시판
관광 정보
추천합니다
총영사관 소식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안내 자문위원단 기부금
detkr.com/Mktimes.com의 모든 콘텐츠나 기사글을 무단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주미한국대사관
주시카고총영사관
미주한인총연합회
외교통상부
미국이민국
한미연합회
대한민국전자정부
재외동포재단
디트로이트문화회관
  The Michigan Korean Times Copyright(c) 2005 detkr.com All rights reserved.
PO Box 80821 Rochester, MI 48308-0821 -- Michigan Korean Times LLC. E-mail : admin@mktimes.com Tel: 248-342-8003 Fax: